트위터, '글자수 280자로 확대'...한국·중국·일본은 140자 유지

  • 앱피타이저

    입력 : 2017.11.08 17:09

    트위터가 글자수를 280자로 확대 적용한다고 발표한 가운데, 한국·중국·일본은 기존 140자 정책을 유지한다고 8일 밝혔다.

    트위터는 지난 9월부터 일부 이용자를 대상으로 글자 제한을 280자로 확장 운영한 결과 트윗 작성의 편리함과 간결성 유지, 리트윗이나 멘션의 확대 등 긍정적 결과가 나타나 글자수 제한을 확대한다고 최근 결정했다.

    다만 언어별 특성을 고려해 한국어·중국어·일본어는 기존 140자 제한을 유지할 방침이다. 이는 한·중·일 글자가 영어보다 밀도 있는 글쓰기가 가능해 다른 언어에 비해 글자수 저항을 받지 않았다는 조사 결과를 토대로 결정한 것이다.

    실제 140자를 모두 활용해 트윗을 한 이용자가 영어권의 경우 9%였으나, 한글은 0.5%, 일어는 0.4%에 그친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트위터는 이번 트윗 글자수 확대로 더욱 자유로운 표현과 다양한 형태의 콘텐츠 생산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다.